• 최종편집 2024-06-25(화)
 

양평군은 1일 오전 10시 개군면 복지회관에서 대한광복회 양평군지회, 독립운동가 유가족, 보훈단체, 군민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105주년 3·1절 기념식을 개최했다.


0양평군 삼일절 기념식 사진1.jpg
전진선 양평군수가 3.1절 기념식에서 기념사를 밝히고 있다.

 

이날 행사는 국민의례, 독립선언문 낭독영상 및 독립운동가 소개영상 시청, 유공자 포상, 기념공연, 기념사, 3·1절 노래 제창, 만세삼창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이번 행사에서는 전진선 양평군수와 변도상 광복회장을 비롯한 양평군 광복회원들과 단월면 학생들이 직접 낭독한 독립선언문 영상이 상영됐다. 양평군 전 세대를 아우르는 독립선언문 낭독은 양평군민 모두가 순국선열들의 독립정신을 이어가고자 하는 의지를 다지고, 독립운동가들의 희생을 통해 얻은 자유와 독립에 감사를 표하는 계기가 됐다.


0양평군 삼일절 기념식 사진3.jpg
양평군 삼일절 기념식(사진 좌로부터 박명숙 도의원, 오혜자 군의원, 윤순옥 군의장, 전진선 군수, 황선호 군부의장, 이헤원 도의원)

 

기념식에는 양평의 독립유공자 유족 20여 분이 참석했으며, 독립유공자 김두찬 님의 자녀 단월면 김귀현 님, 독립유공자 최방득 님의 손자녀 강하면 최기성 님이 표창을 수상했다.


이어진 기념공연에서는 뮤지컬 ‘영웅’ 갈라쇼를 선보였다. 양평에서 2013년 초연 이후 처음 무대에 오르는 작품으로, 도마 안중근 의사의 의거를 다룬 작품을 통해 독립운동 정신을 고취 시켰다. ‘단지동맹’, ‘장부가’ 등의 노래로 민족단결의 의식을 함양하였으며, ‘그날을 기약하며’라는 노래를 양평어린이합창단과 마지막으로 함께 부르며 항일운동에 대한 의지와 희망의 메시지를 전했다. 


0양평군 삼일절 기념식 사진 2.jpg
양평군 삼일절 기념식 단체촬영

 

전진선 군수는 기념사에서 ‘양평의 과거를 기억하고, 현재를 사랑하며, 미래의 양평을 위해 굳건히 나아간다면 양평을 발전시키고자 하는 꿈이 더 크고 강하게 이루어질 것’이라며 독립운동가들의 꺾이지 않는 의지와 굳건한 정신을 이어받아 매력양평 시대로 도약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또한 양평어린이합창단과 광복회장, 군수, 군의장, 도의원, 군의원 등이 무대 위로 함께 자리해 3·1절의 노래를 제창하고, 태극기를 흔들며 만세삼창을 참석자들과 함께 한목소리로 외치며, 3·1절의 의미를 다시 한번 되새겼다.


김동선 기자

 

 

태그

전체댓글 0

  • 5297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양평군, 제105주년 3·1절 기념식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