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22(월)
 

지난 3일 신륵사관광지 일대에서 열린 제36회 여주도자기축제에 많은 관람객이 몰려 성황을 이루고 있다. 개막 7일차인 9일 현재 어린이날 연휴의 궂은 날씨에도 불구하고 연인원 30만명의 인파가 몰린 것으로 집계되었다.


0보도자료1.jpg
축제장을 찾은 많은 관람객

 

'마주 봄, 함께라서 행복한 자기'라는 주제로 열리는 올해 축제에는 다양한 전시판매 및 체험행사가 열리고 있다.


600평 규모의 도자기 홍보 판매장에서는 사전 접수를 통해 선정된 여주 도자기 72개 업체가 생활자기부터 예술작품까지 여주를 대표하는 다양한 도자기 상품과 작품을 전시 판매하고 있으며 올해 처음 선보이는 청년 도예인들이 꾸미는 '청년 도자의 거리'와 전통 방식으로 도자기 굽기를 재현하는 '전통 장작가마' 등이 관람객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0보도자료2.jpg
도자 홍보 판매장에서 여주도자기를 감상하는 관람객들

 

 

0보도자료3.jpg
도자 홍보 판매장에서 여주도자기를 감상하는 관람객들

 

나만의 여주 도자기를 만드는 다양한 체험 행사로 ‘여주도자기 물레체험’, ‘꽃 그림 접시 만들기’, ‘도자기 재벌 채색 및 그림 그리기’ 등이 많은 어린이들의 큰 인기를 끌고 있다. 


0보도자료4.jpg
도자체험행사를 즐기는 어린이들

 

 

0보도자료5.jpg
도자체험행사를 즐기는 어린이들

 

또한 도자별빛정원에서 야간에 열리는 동네방네 영화관 행사에는 가족단위 관람객들이 예상인원을 초과해서 몰리는 인기를 끌고 있다. 


0보도자료6.jpg
동네방네 영화관에 몰린 가족단위 관람객

 

특히 개막식과 개막축하 드론쇼가 열린 초대형 메인무대에서 펼쳐지는 다양한 공연 및 특별 방송이 관람객들에게 색다른 볼거리를 선사하고 있다.


0보도자료7.jpg
메인무대에서 열린 펭수공연을 즐기는 관람객

 

남한강의 맑은 물과 싸리산의 고령토, 도예 명장의 혼이 만나 빚어낸 여주 도자기의 진수를 보여줄 이번 축제는 오는 12일까지 열릴 예정이다.


김동선 기자

0여주도자기축제-1.jpg
여주도자기축제 전
0보도자료8.jpg
개막식축하 드론 공연

 

 

 

태그

전체댓글 0

  • 8551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많은 관람객 몰리는 여주도자기축제 '풍성'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