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22(월)
 

양평군(군수 전진선)이 갈수록 심각해지는 기후변화에 대응하고 2050 탄소중립 도시 실현을 위해 6월 18일부터 7월 5일까지 전 직원을 대상으로 한 기후위기‧탄소중립 역량 강화 교육을 실시했다.


003 양평군 기후위기·탄소중립 역량 강화 교육 (1).jpg
양평군 기후위기·탄소중립 역량 강화 교육(전진선 양평군수)

 

이번 교육은 양평군 소속 직원 약 1천 2백 명을 대상으로 ‘슬기로운 탄소중립 생활실천’과 ‘탄소중립을 위한 양평군의 역할’을 주제로 총 12회에 걸쳐 탄소중립 실천 다짐 행동 퍼포먼스와 함께 직급별로 진행됐다.


4일 교육에 참석한 전진선 군수는 기후변화의 심각성과 탄소중립의 중요성을 설명하며 “군민이 안전하고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은 우리의 책무”라며 “지난 1일자 조직개편을 통해 환경과를 기후환경과로 명칭을 변경했다. 

003 양평군 기후위기·탄소중립 역량 강화 교육 (2).jpg
양평군 기후위기·탄소중립 역량 강화 교육

 

공직자는 시대 흐름을 잘 파악하고 업무를 추진해야 군민을 안전하게 보호하고 경쟁력 있는 도시를 만들 수 있다”면서 “기후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행정 전반에서 기후적응과 탄소중립을 중심으로 업무를 추진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군은 이번 탄소교육을 시작으로 군민을 대상으로 한 교육을 추진할 예정이며, 군민의 일상에 탄소중립 문화가 스며들도록 함으로써 2050년 탄소중립 목표 달성에 기여할 방침이다.


김동신 기자

 

태그

전체댓글 0

  • 1419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양평군, 전 직원 대상‘기후위기‧탄소중립’역량 강화 교육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