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8(화)
 

여주세종문화관광재단이 여주시 아동을 위한 다양한 장르의 공연과 교육 프로그램으로 시민들의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0요청- 여주세종문화관광재단 아동 콘텐츠 관련 보도자료-공연 사진_1.jpg
여주세종문화관광재단 아동 콘텐츠

 

여주시의 정책인 <아이 키우기 좋은 여주>에 발맞추고 여주시 아이들의 꿈을 응원하는 마음으로 매달 수준 높은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있는 여주세종문화관광재단은 올해 초부터 쉼 없이 아이들을 만나고 있다. 

 

1월, EBS 방영 애니메이션 <고고다이노 공룡탐험대>를 무대로 옮긴 가족뮤지컬 ‘고고다이노 – 고고킹의 귀환’을 시작으로 2월에는 마술에 과학의 원리를 곁들여 단순 흥미가 아닌 교육적인 시간을 선사한 ‘최형배의 과학마술 콘서트’, 4월에는 현재 가장 핫한 클래식 연주자 대니 구와 함께한 ‘핑크퐁 클래식 나라’로 여주시 아이들에게 다채로운 예술의 재미를 전달했다. 

0요청- 여주세종문화관광재단 아동 콘텐츠 관련 보도자료-공연 사진_2.jpg
여주세종문화관광재단 아동 콘텐츠

 

또한, 세종국악당까지 오기 힘든 아이들을 위해 여주세종문화관광재단은 학교로 찾아가 교과서에서 글과 그림으로만 접하던 다양한 예술을 직접 체험하고 관람할 수 있는 <교과에서 나온 예술수업>도 펼치고 있다. 

 

지난 3~4월, 관내 6개 초등학교에서 아이들의 인권을 이야기하는 뮤지컬 ‘전설의 놀이왕’과 체험형 연극 ‘사슴 코딱코의 재판’을 진행하였으며, 5월에도 6개교에서 동물 탈놀이 ‘만보와 별별머리’, ‘라틴 타악기 콘서트’를 예정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아이들의 방학과 주말을 활용해 문화예술교육도 선보여 1~2월에는  오감으로 느끼는 ‘창의미술 교육’, 3월에는 전통문화체험 ‘전통 탈 만들기’ 등으로 아이들의 잠재력을 자극하고 상상력을 발달시키는 계기가 되었다. 


이순열 여주세종문화관광재단 이사장은“학부모와 아이들을 대상으로 진행한 수요조사 결과와 시에서 진행한 영유아 부모 간담회에서 나온 의견 등으로 여주시민의 소리를 귀 기울여 듣고 우리 아이들을 위해 어떤 프로그램을 선물할지 다방면으로 고민하며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있다. ”라며, “여주시를 나가지 않고도 충분히 아이들이 여기에서 보고 듣고 느끼고 꿈꿀 수 있도록 우리 재단은 ‘아이 키우기 좋은 여주’, ‘아이들이 커가기 좋은 여주’를 조성하는 것에 일조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여주세종문화관광재단은 하반기에도 청소년 뮤지컬‘시간을 파는 상점’, 환경극 ‘북극곰 로라’, 가족 뮤지컬 ‘알사탕’ 등 다채로운 공연으로 아이들을 만날 예정이다. 또한, 발레 아카데미, 전통문화체험 ‘짚풀 장난감 만들기’, ‘추석맞이 소원지 쓰기’ 등 문화예술교육도 준비하고 있으며 관련한 정보는 재단 홈페이지(http://www.yjcf.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동선 기자

태그

전체댓글 0

  • 2810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여주세종문화관광재단의 다양한 아동 프로그램 큰 호응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